오렌만에 뵙네요 하하 ...

요즘 저희 아가는

어린이집을 다녀요

근데 아가가 적응을 잘못하네요 ㅜㅜ

같은 반 아가들은 8개월 아가 , 돌지난아가 등

미르랑 몇개월 차이도안나는대

그 아가들은 엄마가 맡기구 휙하고 집에가도 안우는데

저희 아가는 떨어질려고만 해도 엉엉어엉 울고

1시간 떨어져있어봣는대 1시간 내내우네요 ㅜㅜ

지금 어린이집 2주쨰인데 적응을 아직도 못하고있어요....

무슨 좋은방법없을가요 휴 분리불안증세가 나오는거같아

매우 걱정되요....

일단 오렌만에 아가 사진 투척!~


자 이제 아가사진도 투척했고

속상한 글도 썻으니간

일상생활 애기를 ....

오늘 시내에 헌혈을 하러 갔는데..

한 할머니가 상가앞에서 진짜 엄청 쪼그려앉으시면서

땅콩을 파시드라고요

근대품목이많은것도아니고 진짜 초라하게

한 봉다리 10개정도?

되는걸 진짜 쪼그려서 앞에 내놓고 파시길래

너무 불쌍해보이셔서...

그냥 못지나가는 이마음 크~

흠흠.. 여튼 그래서 땅콩을 1만원어치 구매하고

집에와서 먹으려고 맛을 봤더니.....

옴머나 세상에 이게 뭐람.....

여러분들도 느껴보셧을지모르겟는데

땅콩에서 진짜 콩맛이 나요....

껍데기도 안벗겨지구요.......

쌩땅콩을 줬드라고요....

저게 2봉지가있는데 ......

와 땅콩에서 콩맛이 나는줄 처음알앗어요

그레서 폭풍 네이버검색후!

땅콩을 볶기로 결정...

그럼 볶아볼까...


짜잔 땅콩 프라이팬에 등장...

처음에 땅콩을 볶는다해서

기름을 부어야하나 고민했씁니다...

네이버 없엇으면

전 여기다 기름부을뻔....

근데 땅콩을 볶으면서 애기도

봐야해가지고....

요렇게 애기안고 땅콩을 볶고있습니다...

어휴 내신세야...

우쩃든 땅콩을 다 볶으니간

존맛 꿀맛

요즘 어린아이들상에서 유행하는

JMT 라는 말 아세요?

이말 모르면 젊은이가 아니라고하네요...

JMT = 존맛탱 = 엄청맛있다.

이런 뜻이라네요....

저도 이제 늙엇나 봅니다...

저런말이 뭔지도 몰랐어요 ㅋㅋㅋㅋ

마무으리로

아기랑 뽀뽀 한컷 사진 올리면서!!!

다음에 뵈여!~


안녕하십니까? 하하하 오렌만에

육아일기 글을 쓰네요!!

최근 뭐 그다지 특별한 일은 없어서

글을 쓰지를 못했어요

그래서 공부만하고

공부에대한 내용만 정리하다

오렌만에 그동안 찍어논 사진

조금씩이라도 올리려 이렇게 왔습니다.!!

그럼 일기 쓰똬또!


01234

예방접종 맞으러간 우리 아가

오늘 독감주사랑....

하나 또 뭐 맞았는데 기억이 안납니도...

이 사진찍은 날짜는 19년 3월 1일 오전 9시에

찍은건데 저렇게

엄마품에 안겨서 말똥 말똥 쳐다보구있네요...

잠시후 너의 미래도 모르는채....

허벅지에 주사바늘 두방! 쾅쾅!

미르 눈에 눈물이 두방울! 쾅쾅!

우는모습이 기여움 쾅!

하하하...

사실 이날 제가 못된아빤진 모르겠는데....

아이가 주사맞고 우는데...

깜짝놀랫는지 한 20초정도

소리안내고 우는 그 표정이 매우 기여웠습니다...

진심 꺠물어주고싶었어요 너무기여워서...

조금더 울리고 싶었찌만...

마누라의 등살떄문에...ㄷㄷㄷㄷ






주사맞고나서

언제 울었냐는듯 집에와서

침대에 저렇게 꽂꽂이 앉아있는 아가

우리아가 이제

혼자서도

저렇게 허리 꽃꽃이 세우면서

앉더라고요..

아우 대견 대견 행복 행복

이제 이유식 먹일때는 좀 편할거 같아요...



요즘들어 뭐든지

아니... 원래 태어났을때부터

모든지 모든게 입으로 들어가는 우리아가...

코끼리 아저씨는 코가 손이래~ 지만..

우리 아가는 입이 손이래....

모든걸 보면은 입으로가지요~

엄마 손이고 발이고 아빠 손이고 발이고

비닐봉다리 ,리모콘,핸드폰

각종 그냥 아가 눈에 보이는

모든것들은

일단 입으로 빨고 보드라고요...

입으로 빨아야 정감이 생기나...

아가야... 그러다 병걸려...

고만들어가...

에헤이 지지...

그거먹는거아니야..!





그래도 자는 모습은 천사같은

우리아가...

이제 곧 너를 꺠워서

욕조로 들어가리다...

너한테서

분유토 냄새가 나는구먼.....

으어어어어~~


으어 아가 일기는 요쯤하고

오늘은 혼자서 마트,다이소를 갖다왔네요

와이프가 3월4일 생일이라

미역국 끓여줄려고

고기사러 갔는데

고기가 왜이렇게 비싼가요..

그렇다고 안살수도없고..

사실 어제 그저께 와이프가 7만원써서

(2끼먹는데 외식햇는대 그만치나옴)

고기를 듬뿍사서 끓여주려고요...

나한테 돈달라고못하게..

이제 이쯤쓰고

마지막 사진 투척하고 이만 물러가겠사와요

다음에 또뵈여!



오늘은 어린이집 OT 가는날

아침엔 OT를 가고 저녁엔

서울결혼식장을!!

우리애기의 머리털 나고

서울 첫 나들이네요~


어린이집 오티현장~

저희아가를 돌봐줄 선생님들을

만나 뵜어요! 선생님 1분당

아이 3명씩 맡는대

영아반은 총 선생님이 2분!!

아이는 총 5명!! 아이좋아~

너무 일찍 맡기는 감이 있기는한데...

3~4월은 와이프가 같이따라다니고

그이후 와이프가 육아휴직 끝나고

일을 복귀해야해서요 ㅠㅠ

미안해 아가야






아고 우리 기여운 아가보소

뭐든 짚기만하면 다 입으로들어가네...

병걸리는거 아닌가 몰라...

먹지마 먹지마 아가야

그거안되 먹는거아냐

어허!

맘마 줄게 맘마먹어!


우리아가 비누방을 난생 처음봐서

신기하지!~

사실 아빠도 신기해....

비누방울가지고

아빠가 더 재밌게 놀았다는건

함정..


요즘 이유식도 먹고

과일도 먹기 시작하는 우리아가...

다른과일은 잘 안먹는대

배를 주면 잘먹는다...

히죽히죽 웃는거바라

맛잇어?

달지 달아~ 사실 아빠는

과일을 별로 안좋아해서

아가많이줄게 많이먹어!~!

마지막 마무리로 아기사진 방출~

01234567891011

육개장 먹으면서 아기가 앉아있기!~



친구놈 결혼식 다녀왓어요

와 군인결혼식 정말멋잇네요

행복하게 살아라 요놈아!


아내에게 부황을 떠줬다...

입으로 부황자국을 등짝에

2개를 남겼다가....

와이프가 은근 좋아한느거 같길래...

셀프 부황(실리콘으로된) 게 있어서

등짝에다가 5개의 동그라미를 만들었다...

이걸로 아내 등짝에

글자를 만들어야겠다...

글자는

'한' 으로...

제가 한맺힌게 많아서...

하하하

확인 취소
닫기


작성하신 에 이용자들의 신고가 많은 표현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신고가 많은 표현

다른 표현을 사용해주시기 바랍니다.
건전한 인터넷 문화 조성을 위해 회원님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립니다.

더 궁금하신 사항은 고객센터로 문의하시면 자세히 알려드리겠습니다.


안녕하십니까!

개발자아빠 입니다!~

오늘은 아이랑 애기엄마랑

제 아는 지인과 함께 방문했어요!

이런곳이 있었다는게 참 신기해요!

애기가 너무 힘들어서 혼이 다빠졌지만....

그럼 육아일기 쓰똬또!

아기전용 가발이 있길래

뽀글이가발 씌어주고 사진한장 찍으려하니간

이떄부터 거어어어업나 칭얼 대기시작...

이짜식 내 속도모르고 맘도모르고!

안그래도 우리 아가가

얼굴이 큰데 이거씌우니간

진짜 2등신이 됫더라고요...

몸이 얼굴반 몸통반...

나중에 애기가 커서도

파마는 하지말아야될거같아요

그래도 우리아기 넘이뽀~

아이 방망이 맛잇어

도깨비 방망이 맛잇어

파란색은 파란맛~

빨간색은 빨간맛 ~

(빠빠빠빨간맛~ 궁금해 허니~)

이아저씨의 이모티콘이랑 똑같이 생겻죠 ? 하하

개굴개굴 개구리~

노래를한다~

아줌마들 여럿이~ 다모여서~

왠지 파마머리때부터 시작징후가 안좋더니

그 이후 20분간은 웃고 잘놀다가..

이때부터 다시 칭얼이가 시작...

(사실 저희아가가 답답한옷을 싫어해요~)

개구리소년으로 변신해서

다같이 개구리사진 찍을준비하는데....

그래도 이떄까지만 해도정말 이뻣답니다..

하지만 이때부터가 문제였죠..

애기들끼리 다같이 앉히고 사진을 찍는중인데...

어찌나 울던지 이자식....

개구리소년 빰빠밤

개구리소년 빰빠밤

니가울면 무지개연못에 비가 온단다~

그리고 내 핸드폰도 울어....

사진찍기가 힘들어서 아빠도울어

흑흑흑

아가야 무엇이 그렇게 시르니~

결국은 아가가 너무울어서...

개구리소년의 정상적인 사진은 포기했습니다..

도무지 웃어주질 않더라고요...

그래서 울음사진의 레전드샷을 건졌어요!!

하하하 마지막 사진 저거보고 얼마나 웃기던지

입에서 불뿜는거같아요 ㅋㅋㅋㅋ

(에~ 네~ 르~ 기~ 파~~~!!!!)

볼떄마다 너무 귀여워!!

파이어볼 같은걸 넣어주고싶은데

네이버 에디터는 왜 이런게없는거야~!!!!

오늘 하루 이 문화센터에서 저희아가의

울음소리로 다른아기들도 전염(?)됫는지

이날.. 아기들의 울음바다였습니다..

역시 개구리가 왜 우는지 알겟더라고요...

이렇게해서 다들 개구리처럼 울기 시작했답니다...

그래도 재밌었어요

5000냥에 이렇게 재미난걸 즐길수있다니~

그럼 다음일기볼에서 다시만나요

씨유순어게인~


+ Recent posts